상단여백
HOME 공시분석
지주사 'SK디스커버리' ... SK건설 지분 전량 매각

SK케미칼에서 인적분할을 통해 2017년 12월 지주회사로 공식출범한 SK디스커버리가 지주회사체제의 완성을 위해 SK건설의 지분을 전량 처분한다.

SK디스커버리는 21일 SK건설의 주식 997만989주(28.25%)를 재무적투자자에게 전량 매각한다고 공시했다. 처분가격은 3041억원으로 매각가격은 주당 30,500원으로 계산된다.

회사는 처분과 동시에 거래상대방인 투자자들과 매각주식을 기초자산으로 하는 ‘주가수익스왑 (Price Return Swap)’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기초계약금액은 이번에 매각대금인 3041억원이며, 계약기간은 3년이다.

주가수익스왑은 기초자산 매각시 매각금액과 기초계약금액과의 차액을 정산하는 계약이다. SK디스커버리 측의 설명에 따르면 거래상대방인 투자자들의 매각가가 기초계약금액보다 높은 경우 투자자들이 SK디스커버리에 차액을 지급하고, 그 반대의 경우에는 SK디스커버리가 투자자들에게 차액을 지급하게 된다.

SK디스커버리는 이번 지분 매각 결정의 배경에 대해 공정거래법상 지주회사 행위제한 해소 및 투자자금 확보를 위해서라고 밝혔다.

SK건설의 1분기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비상장법인인 SK건설의 지분은 SK그룹의 지주회사인 SK가 44.48%를, SK디스커버리가 28.25%를 보유하고 있는 상황으로 그간 SK건설이 두 지주회사의 지붕 아래 있는 격이었다.

현행 공정거래법상 지주사는 비계열사 지분을 5% 이상 보유해서는 안되며, 국내 계열사회사인 경우에는 전혀 취득해서는 안된다. 또 비계열사 지분을 보유하고 있더라도 지주사로 전환 또는 설립한 때로부터 2년 안에 처분토록 하고 있다. SK디스커버리는 규정에 따라 2년이 되기 전인 이번에 SK건설의 지분을 처분했다.

한편 SK디스커버리는 SK 최태원 회장의 사촌동생인 최창원씨와 특수관계인이 보통주 기준 45.11%를 보유해 최대주주의 지위에 올라 있다. 종속기업으로 SK가스(57.46%), SK신텍(100%), 인터베스트바이오펀드(71.43%), SK플라즈마(60%), SK Gas International Pte. Ltd.(100%), 당진에코파워(66%), SK Gas USA Inc.(100%), SK Gas Trading LLC(100%)를 두고 있다.

김효진 기자  che1994@newscu.net

<저작권자 © 뉴스큐레이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효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