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이수그룹 김상범 회장, 이수화학 中 스마트팜 시공 현장 방문
中 신장성 이닝시에 건설 중인 이수화학 스마트팜 온실 현장 시찰에 나선 김상범 회장(가운데).

◎ “스마트팜, 차세대 성장 비전사업 중 하나” … 시공 기간 ‘현장 안전’ 거듭 강조

이수화학(대표이사 류승호, 005950)이 신성장 사업으로 추진 중인 중국 스마트팜 시설 현장에 이수그룹 김상범 회장이 방문했다. 최근 수개월간 이수그룹 국내외 사업장 방문을 이어가고 있는 김상범 회장은, 직접 사업장 별 하반기 플랜을 점검하는 등 탄력적인 현장 경영에 나서고 있다.

김상범 회장은 지난 22일 중국 신장성 이닝시에 위치한 이수화학 스마트팜 온실 시공 현장을 시찰했다. 이 날 김상범 회장은 현지 합작회사 ‘이수롱쿤 JV(조인트 벤처)’ 업무 현황과 지난해 11월부터 진행된 프리미엄 딸기품종 등의 시험재배 현황을 직접 점검했다.

김상범 회장은 “스마트팜은 이수그룹의 차세대 성장 비전사업 중 하나로, 첨단 기술이 집약된 시설인 만큼 일상적으로 지나치는 사소한 부분들까지 다시 한 번 챙겨보는 수고로움을 감수해주길 바란다”며 “무엇보다 아직까지 시설 시공 기간인 만큼, 현장 안전에 최우선적으로 집중해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지난해 11월 착공에 돌입한 이수화학 스마트팜 온실은 올해 9월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총 45만m²(약 13만6125평) 부지에 들어서는 해당 시설은 한국 우수 농자재와 ICT 기술을 기반으로 한 독자 모델로 구축된다. 회사 측은 현재 부분적으로 구축된 시설에서 일부 품종의 시범재배에 돌입한 상황으로, 시설 완공과 함께 연내 공식적인 첫 제품 생산 및 판매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민현기 기자  ycpark@newscu.net

<저작권자 © 뉴스큐레이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민현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