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이수앱지스, 항암 신약 'ISU104' 내성암 치료 관련 특허 취득

이수그룹(회장 김상범) 계열의 희귀질환 치료제 개발 전문 기업 이수앱지스(086890)는 자체 개발 중인 항암 신약 ‘ISU104’에 대한 내성암 치료 관련 국내 특허를 취득했다고 6일 밝혔다.

이수앱지스는 ‘ISU104’가 이번 특허 취득을 통해 지난해 7월에 취득한 물질 특허 외에 추가적으로 '항암제 내성암 예방 또는 치료용 약학적 조성물 및 이용방법’에 대해 인정받게 됐다고 설명했다.

'ISU104'는 암 세포의 성장과 전이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ErbB Family(ErbB1/2/3/4)중 'ErbB3'를 표적으로 하는 신약 후보 물질이다. ErbB1, ErbB2 타겟의 표적치료제 및 화학요법제를 이용한 항암 치료 과정 중 내성에 관여하는 'ErbB3'는, 암 세포가 더 이상 약물에 반응하지 않도록 만들어 암 재발 원인 중 하나로 알려져 있다.

지난 2016년 메드트랙(Medtrack) 조사에 따르면 기존 치료법에 내성 발생 시 두경부암의 경우 약 90%, 유방암은 약 70% 높은 재발률을 보이는 것으로 보고되고 있다. 회사 측은 이번 'ISU104'의 내성암 관련 특허 취득이 이 같은 재발 암에서 효능을 보일 수 있을 것이라는 가능성을 확인 받은 것이라 전했다.

현재 ErbB 성분을 타겟으로 상용화된 표적항암제로는 ErbB1 타겟의 '얼비툭스(Erbitux, 일라이 릴리社)'를 비롯해 ErbB2 타겟의 '허셉틴(Herceptin, 로슈社)’ 등이 대표적으로 알려져 있으며, ErbB3나 ErbB4를 표적으로 시판된 항암제는 전무한 상황이다. ‘ISU104’가 상용화 될 경우 최초의 ErbB3 표적항암제가 된다.

글로벌 제약시장 전문 조사기관 이벨류에이트 파마(Evaluate Pharma)의 조사에 따르면, 지난 해 '얼비툭스'는 약 15억달러(한화 약 1.66조원), '허셉틴'은 71억달러(7.90조원)의 매출을 기록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수앱지스 관계자는 "앞으로도 특허권 취득을 강화하고 ‘ISU104’ 임상 개발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수앱지스는 지난 1월 대만 특허청으로부터 ‘ISU104’ 물질 및 ErbB3 활성화와 과발현 암 또는 항암제 내성암 치료를 위해 상기 조성물을 이용하는 방법의 특허를 인정받은 바 있으며, 현재 고형암 환자를 대상으로 ‘ISU104’의 안전성 확보를 위한 임상 1상을 진행 중에 있다.

민현기 기자  ycpark@newscu.net

<저작권자 © 아이씨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민현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