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약처, 미세먼지 대비해 "보건용 마스크 올바른 구입 필요"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가 황사ㆍ미세먼지에 대비해 '보건용 마스크'의 올바른 구입 및 사용 요령을 제공했다.

식약처에 따르면 의약외품 보건용 마스크로 오인할 우려가 있는 과대ㆍ거짓 광고가 721건에 달하며, 주로 ▲황사‧미세먼지(PM10, PM2.5) 등 미세입자 문구 사용 ▲황사‧미세먼지(PM10, PM2.5) 등 입자 여과 기능 광고 ▲필터 차단율(00% 이상) 등을 이용해 광고하는 사례가 많아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허가된 보건용 마스크는 포장지에 '의약외품'이라는 문자와 입자차단 성능을 나타내는 'KF(Korea Filter)' 수치가 표시되어 있다. KF는 입자차단 성능을 나타내는 수치로, KF80은 평균 0.6㎛ 크기의 미세입자를 80%이상 걸러낼 수 있으며 ‘KF94’, ‘KF99’는 평균 0.4㎛ 크기의 입자를 94%, 99% 이상 각각 걸러낼 수 있다. 숫자가 클수록 미세입자 차단 효과가 크지만, 호흡이 불편할 수 있으므로 개인별 호흡량을 고려해 선택하면 된다.

또한 사용 시 형태 변형을 방지하기 위해 세탁하지 않고 사용해야 하며, 한 번 사용한 제품은 오염되어있을 수 있으므로 재사용해서는 안된다. 마스크 밀착력을 높일수록 미세입자 차단 효과가 높아지며, 착용 후 마스크 겉면은 만지지 않는 것이 좋다.

전민아 기자  mhj@newscu.net

<저작권자 © 아이씨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민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