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SN ASIA, 베트남 최대 디지털마케팅 기업 '클레버그룹' 인수
상태바
FSN ASIA, 베트남 최대 디지털마케팅 기업 '클레버그룹' 인수
  • 우연 기자
  • 승인 2020.02.18 2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클레버그룹 지분 41%로 확대, 최대주주 지위 확보 … 연결 자회사 편입
◎ 2018년 기준 매출 171억원, 영업이익 13억원 클레버그룹, 최근 3년 평균 매출 성장률 23% 상회

코스닥 상장사 퓨쳐스트림네트웍스(214270, 이하 FSN)가 베트남 최대 디지털 마케팅 전문기업 클레버그룹(Clever Group)을 전격 인수했다.

FSN은 최근 해외사업 법인 FSN ASIA를 통해 클레버그룹의 모든 인수 절차를 마치고, 보유 지분을 41%로 확대하며 최대주주 지위를 확보했다고 18일 전했다. 이번 인수를 통해 클레버그룹은 FSN 연결 자회사로 편입됐다.

FSN ASIA가 인수한 클레버그룹은 베트남과 인도네시아, 필리핀, 미얀마 등 4개 국가를 대상으로 디지털 마케팅 사업을 영위하고 있으며, 특히 베트남에서는 독보적인 시장 점유율을 기록하고 있다. 주요 사업으로 △애드테크 플랫폼을 비롯해 △광고대행사 △매체사 등을 중심으로 디지털 마케팅 전방위 영역을 아우르고 있으며, 사업영역별로 총 5개의 자회사를 거느리고 있다.

클레버그룹은 2018년 기준 매출 171억원, 영업이익 13억원을 기록해 매년 성장세를 이어오고 있다. 특히, 지난 해 매출 역시 한층 성장한 200억원 이상을 기록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어 최근 3개년 매출 성장률은 23%를 상회할 것으로 회사 측은 전망하고 있다.

FSN ASIA 조창현 대표이사는 “클레버그룹 인수를 통해 FSN은 중국과 대만, 태국, 인도네시아, 싱가폴, 베트남 등 아시아 주요 국가의 거점 체계를 완성하게 됐다”면서 “그룹 내 다양한 사업 부문 간 시너지 강화를 통해 올해를 ‘아시아 No.1 디지털 마케팅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원년으로 삼아갈 것”이라고 자신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